뉴스 > 연예

2PM 준호 "가족 위협 삼가해달라…자료 수집중"

기사입력 2018-12-21 07: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겸 배우 준호가 가족에게 위협을 가하는 악성 누리꾼들에게 경고했다.
준호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나 인스타 계정을 해킹하며 가족에게 연락하여 생명에 위협이 되는 발언 또한 삼가해달라"고 경고했다. 준호는 "매형의 사업장으로도 업무에 지장이 되게끔 장난 전화 혹은 폭언 하지 말아 달라"고 강조했다.
준호는 "나에 대한 관심은 나에게만 쏟아 달라. 내가 피해 입는 건 그저 웃고 넘어간다"며 "

위와 관련된 모든 자료들은 계속 수집되고 있다. 이로 인해 불시에 받는 법적 조치에 대해서 선처는 없다"고 밝혔다.
특히 준호는 "부모님의 사진은 찍거나 올리지 말아 달라. 이건 개인적인 부탁이다. 눈으로만 담아달라. 나를 찍는 건 문제되지 않는다"고 거듭 당부했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모이는 행사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