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슈돌` 나은·건후 남매, 엑소 카이&찬열과 크리스마스 카드 판매 겸 사인회

기사입력 2018-12-23 1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준혁 객원기자]
나은-건후 남매가 생애 첫 기부를 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57회는 '12월의 기적'이라는 부제로 꾸며졌다.
승재는 숲유치원에 방문했다. 도시에서만 자란 아들 승재에게 자연의 놀이를 알려주기 위해 아빠 지용이 준비한 선물이었다. 처음에는 낯선 환경에 주눅들었지만, 친화력 甲 승재답게 이내 &
나은-건후 남매는 엑소 카이, 찬열과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남매의 사진으로 크리스마스 카드를 제작하고 판매하는 프로젝트를 위해서였는데, 이날 박주호는 "하필이면 그 날 제가 시합이 있더라고요"라며 두 엑소 멤버에게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남매는 카이, 찬열과 함께 크리스마스 카드를 판매하며 손님들에게 사인을 해줬다. 100장 판매 완료된 후, 나은이는 수익금 24만 3천원을 자선냄비에 넣었다.
샘 해밍턴 삼부자는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을 사러 문구거리를 찾아갔다. 어린 아이들답게 윌벤져스 형제는 끝없이 펼쳐진 장난감 진열대에 황홀해져 몸 둘 바를 몰랐다.
삼부자는 눈사람 인형까지 사 와서 거실 크리스마스 트리 옆에 세워두고 즐거워했다. 그런데 눈사람 인형이 바람이 빠져 쓰러

지자 윌리엄은 더워서 눈사람이 녹은 줄 알고 얼음으로 살려보려고 안간힘을 썼다. 하지만 결국 인형을 살라지 못하자 윌리엄은 눈물을 흘렸다.
이후 크리스마스 트리를 장식한 후, 샘은 갑자기 우유를 사 오겠다고 나가더니 산타 복장으로 하고 집에 돌아왔다. 샘은 문구거리에서 윌리엄이 눈독 들였던 장난감을 선물했다.
시하는 오랜만에 이윤지 딸 라니와 다시 만났다.


화제 뉴스
  • '숙명여고 문제 유출' 쌍둥이 자매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 류호정 "복장 아닌 '비동의 강간죄'에 관심을"
  •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등록' 발표에 여행주·항공주 상승세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정만호 누구?…정무·소통능력 겸비한 언론인 출신
  • '도로 위 지뢰' 포트홀 '비상'…급히 피하려다가 사고로
  • 양주서 "6살 아이, 개 2마리에 공격 받아" 고소장 접수…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