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재은, 이혼 후 달라진 일상 고백 “소소한 재미, 행복 알아가”(동치미)

기사입력 2018-12-24 10:06

이재은 이혼 고백 사진=MBN ‘동치미’ 캡처
↑ 이재은 이혼 고백 사진=MBN ‘동치미’ 캡처
[MBN스타 김노을 기자] 이재은이 이혼 후 행복한 일상에 대해 털어놨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MBN ‘동치미’에는 배우 이재은이 출연해 이혼 후 근황을 공개했다.

이날 이재은은 “어릴 적부터 가장 역할을 했고, 부모님의 반대를 무릅쓰고 결혼을 했다. 자유로울 줄 알았지만 결혼 후에도 그렇지 못했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계속 돈만 벌었다. 아이라도 있었으면 살림을 꾸리는 재미라도 있었을 텐데 그렇지 않았고, 점점 바보가 되는 기분이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고소공포증도 생겼

다. 높은 데서 뛰어내리고 싶은 충동도 있었고 상태가 많이 심각했다. 그래서 남편과 서로 좋게 헤어지는 쪽을 택했다”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이재은은 “이혼 후 모르던 것들을 알아가게 됐고, 계획을 세우기 시작했다. 그런 생활들이 전부 다 즐거워졌다. 주변에서도 내 표정이 밝아졌다고 말해준다”고 덧붙였다.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