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디즈니 뮤지컬영화 ‘메리포핀스 리턴즈’, 놀라운 박스 오프닝 수익 달성

기사입력 2018-12-24 10: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2019년 2월 국내에서 개봉되는 디즈니 판타지 뮤지컬 영화 '메리 포핀스 리턴즈'가 지난 19일 개봉 첫날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데 이어 뮤지컬, 음악 영화의 흥행작으로 꼽히는 '라라랜드' '위대한 쇼맨' 오프닝 스코어를 뛰어넘었다.
영화는 개봉 첫 주 약 2,223만 불의 오프닝 수익을 기록, 국내에서 359만 관객을 동원하며 신드롬을 일으킨 음악 영화 '라라랜드'와 국내 140만 관객을 동원한 뮤지컬 영화 '위대한 쇼맨'의 개봉 첫 주 오프닝을 모두 뛰어넘는 수익이다.
해외 선공개 후 메리 포핀스와 싱크로율 200%를 자랑한 에밀리 블런트는 물론 작품 고유의 사랑스럽고 환상적인 비주얼에 대한 외신들의 극찬이 쏟아지고 있다.
제76회 골든 글로브에서 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며 세계적으로 주목 받은 영화 '메리 포핀스 리턴즈'는 엄마와 아내를 잃은 마이클과 세 아이에게 다시 돌아온 메리 포핀스가 마법 같은 황홀한 경험으로 행복을 선사하는 뮤지컬 영화다.
'시카고' 롭 마샬 감독, '라라랜드' 제작, '라이프 오브 파이' 각본 등 아카데미가 사랑한 최고의 제작진들이 참여했다. 메리 포핀스 역에 캐스팅된 것 만으로도 화제를 모은 에밀리 블런트를 필두로 콜린 퍼스, 메릴 스트립 등 유수 영화제 수상 및 노미네이트 횟수를 합쳐 100개가 넘는 경이로운 기록을 가진 명배우들의 연기 앙상블이 기대감을 높인다.
1964년 동명의 원작 '메리 포핀스'는 애니메이션과 실사가 조합된 첫 특수효과 영화로 당대 디즈니 초대형 프로젝트로 주목 받으며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시각효과상, 주제가상, 편집상 등 5개 부문 수상과 감독상, 각본상, 촬영상 등 9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며 완성도와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또 '미녀와 야수' '알라딘' '라이온 킹'과 함께 디즈니 4대 뮤지컬로 손꼽히며 현재까지도 전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작품이다.
이러한 명작을 바탕으로 '메리 포핀스

리턴즈'는 화려하고 사실감 넘치는 실사와 다채로운 색감을 가진 2D 애니메이션의 콜라보로 만든 아름다운 비주얼, 역동적 군무로 한 편의 공연을 연상시키는 완벽한 뮤지컬 시퀀스, 매력적인 OST로 디즈니 역사상 가장 황홀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2019년 2월 국내 개봉.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재난지원금 대상자에 안내문자 발송…추석 전 지급 총력
  • 을왕리 사고에 화들짝…경찰 "주2회 이상 음주운전 단속"
  • 홍콩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 오픈
  • 철원서 '월북 시도' 탈북민 구속…절단기 들고 횡설수설
  • 지독한 코로나19…나노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가열해도 '멀쩡'
  • 고창 한과 공장 불 5억 원 피해…순천서 부녀 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