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궁민남편’ 뜻밖의 놀이공원行, 비명도 꿀잼도 폭발 [M+TV인사이드]

기사입력 2018-12-24 10: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궁민남편 놀이공원 접수 사진=궁민남편 캡처
↑ 궁민남편 놀이공원 접수 사진=궁민남편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궁민남편’ 다섯 남편이 놀이공원에서 신나는 크리스마스 일탈을 보냈다.

23일 방송된 MBC 일밤 ‘궁민남편’에서는 차인표, 김용만, 안정환, 권오중, 조태관이 함께 보내는 첫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놀이공원로 소풍을 떠났다. 익스트림(Extreme)한 놀이기구들의 향연에 다섯 남편은 마치 순수했던 어린 시절로 돌아간 듯 웃음과 비명이 끊이지 않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웃음으로 폭격했다.

‘궁민남편’ 입단식때부터 일탈 아이템으로 익스트림 스포츠를 피력했던 조태관은 겁 많은 멤버들의 레벨에 맞춰 놀이공원 체험을 준비했다. 집단 반발을 보였던 멤버들은 그의 아내 노혜리가 보내온 애틋한 영상 편지를 보고 해탈하며 수긍하기에 이르렀지만 주차장에서 우뚝 솟은 놀이기구를 보자마자 식겁하며 급 리턴을 감행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혜리가 준비해준 잇 아이템들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물씬 낸 다섯 남편은 익스트림 1단계부터 5단계까지 차례로 놀이기구를 정복해나가며 신나는 일탈을 펼쳤다. 가장 먼저 탄 관람차에서는 안정환이 경기 도중 골절상을 당했던 느낌이 놀이기구를 타면 떠오른다고 밝혔으며 차인표는 1994년도 ‘사랑을 그대 품안에’ 이후 처음으로 탄다고 고백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또 수상 롤러코스터가 고공낙하하기 직전에는 갑자기 회개의 시간을 가지는가 하면 360도를 회전하는 놀이기구와 90도를 수직 낙하하는 놀이기구의 위용에는 손사래를 치며 거부해 짠내 가득한 폭소를 자아냈다. 큰 형님들 김용만과 차인표가 막내 조태관을 위해 용기 있게 나섰지만 상상을 초월하는 쾌락에 거친 말을 쏟아내는 무아지경의 모습으로 더욱 박장대소케 했다.

이러한 다섯 남편의 모습을 본 시청자들은 ‘궁민남편 파이팅! 너무 재밌어요!’, ‘놀이기구 못타는 사람들은 엄청난 용기가 필요한데 다들 대단하다’, ‘같이 놀이공원 갔다 온 것처럼 재밌었다’, ‘멤버

들 케미가 너무 좋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뿐만 아니라 방송 직후 각종 포털의 실시간 검색어까지 장악하며 남다른 화제성까지 보여줬다.

아이들을 위해서가 아닌 자신들의 즐거움과 재미를 위해 놀이공원을 찾은 다섯 남편의 특별한 크리스마스 소풍은 온 가족 시청자들에게도 웃음을 선사하고 추억을 자극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청와대 "북한에 추가조사 요구…필요시 공동조사 요청"
  • 피격 A 씨 탔던 '무궁화10호' 쌍둥이배 내부 살펴보니…내일 목포 입항
  • [종합뉴스 단신] 불법드론 때문에 인천행 항공기 김포공항으로 회항
  • 테라젠바이오 공동 연구자 일본 나카무라 유스케, 노벨상 유력 후보 선정
  • 백화점 정기세일 첫 주말 "모처럼 쇼핑"…거리두기는?
  • 추모공원 미리 성묘 행렬…'추캉스' 제주행 발길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