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디오스타` 위너, 토크쇼 첫 완전체 출격…YG 폭로전 (Feat.산다라박 야망)

기사입력 2018-12-24 11: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보이그룹 위너가 완전체로 '비디오스타'에 출격한다.
오는 2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대세 그룹 위너와 산다라박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방송은 '위너 완전체 특집! 크리스마스 약속 없길 잘했다' 편으로 꾸며져 토크쇼 최초로 위너의 김진우, 이승훈, 송민호, 강승윤이 완전체로 출연해 매력을 거침없이 발산했다. 특히 이날에는 같은 YG 소속의 산다라박이 특별 MC로 함께해 가감 없는 토크가 이어졌다.
얼마 전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라이언방과의 전화연결에서 만났던 산다라박이 실제로 ‘비디오스타’에 찾아왔다. 위너 완전체 편의 특별 MC로 합류한 산다라박은 ‘비디오스타’ MC가 소원이었다며 출연료도 안 받겠다는 발언을 하며 마지막 MC 자리에 대한 야망을 밝혔다.
송민호는 이승훈이 자신이 나온 프로그램의 모니터를 해주지 않는다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에 이승훈은 자신이 나온 방송도 잘 보지 않는다고 고백했고 MC들은 “비디오스타도 안 볼 거냐”고 물었다. 이승훈은 ‘비디오스타’는 본방사수 인증사진까지 찍어 올리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하지만 강승윤은 단순히 인증사진이 아닌 라이브 방송을 켜서 제대로 인증을 해야 한다고 이의를 제기했고 이를 지키지 못할 시에 내건 파격적인 공약은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
또한 이승훈은 군복무중인 빅뱅의 태양 소식을 가져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군복무 행사에서

만난 태양은 입대 전보다 많이 살이 찐 모습이었다며 폭로했다. 이에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스페셜 MC 산다라박의 진행과 위너 이승훈의 이야기는 오는 25일 오후 8시 30분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에브리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6인 사표' 선별 수리 가능성…새 비서실장은?
  • 청와대, 정무·민정·소통수석 우선교체 가능성
  • 서울 주요도로 통제 풀려…강변북로·동부간선·내부순환로 통행 재개
  • 교회 집단감염 'n차 전파' 우려…정부 '교회 방역강화' 검토
  • 이 시각 잠수교…팔당댐 방류랑 감소로 수위 소폭 하락
  • 9일째 쏟아진 폭우로 사망 31명…전국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