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둥이’ 민국이, 깜찍한 꼬마 산타의 캐럴 열창 “종소리 울려라~”

기사입력 2018-12-24 11: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배우 송일국의 삼둥이 아들 민국이가 꼬마 산타로 변신해 크리스마스를 축하했다.
송일국은 24일 인스타그램에 “메리크리스마스~ 5살 때 유치원에서 민국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크리스마스 트리 앞에서 크리스마스를 축하하고 있는 민국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민국이는 산타클로스 모자를 착용, 모형 루돌프에 탑승해 크리스마스의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민국이의 깜찍한 표정과 쉴 새 없이 움직이는 앙증맞은 입이 사랑스러운 매력을 자아낸다. 야무지게 캐럴 ‘종소리 울려라’를 열창하고 있는 민국이의 모습은 또 한번 랜선 이모, 삼촌들의 마음을 녹였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메리크리스마스~ 우리 민국이 여전히 노래 잘하네”, “아 귀여워. 민국아 메리크리스마스”, “밍국이 너무 귀엽다. 우리 민국이 메리 크리스마스”, “민국이 왜 너는 너무 귀여워? 사랑해 민국아”, “어쩜 노래도 이리 잘하는지. 박자가 딱딱 맞네” 등의 흐뭇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송일국은 지난 2008년 3월 정승연 판사와 결혼, 2012년 세 쌍둥이 대한, 민국, 만

세를 얻었다. 송일국과 삼둥이는 지난 2015년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각기 다른 개성의 깜찍한 매력으로 대중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삼둥이는 하차 이후에도 랜선 이모, 삼촌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송일국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전북 장수 산사태로 부부 숨져…나주 요양원 보트 타고 구조
  • 의암호 사고 가족 "수포섬 고정 작업 지원하다 변 당해" 토로
  • 전국 81개 시·군·구 산사태 경보·주의보 발령... "어디서나 산사태 발생할 수 있어"
  •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구간 열차 운행 재개
  • 폭우 속 착륙하다 인도 항공기 '두 동강'…최소 18명 숨져
  • '물바다' 북한 또 폭우 경보에 비상…북 매체는 김정은 시찰 미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