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어느 별에서 왔니’ 라엘라 “곤약국수 질린다면? 해초+톳국수 사용”

기사입력 2018-12-24 23: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느 별에서 왔니’ 라엘라 사진=MBN ‘어느 별에서 왔니’ 캡처
↑ ‘어느 별에서 왔니’ 라엘라 사진=MBN ‘어느 별에서 왔니’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어느 별에서 왔니’ 칼로리컷 푸드 크리에이터 라엘라가 칼로리가 적은 음식에 대해 설명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N ‘어느 별에서 왔니’에서는 칼로리커 푸드 크리에이터 라엘라가 출연했다.

그는 “모든 음식이 칼로리컷 가능하다”라며 “칼로리를 낮춰도 본연의 맛을 잃지 않는 것이 가장 중요한 포인트다”라고 설명했다.

라엘라는 자신의 냉장고를 소개하기도 했다. 카카오닢스를 본 최화정이 “너무 좋다”고 말하자 샘 오취리가 “가나 갈 때 가져다 드리겠다”고 선뜻 말했다. 이에 붐이 “근데 가나를 10년에 한 번씩 간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칼로리컷에 대해 “해초국수, 톳국

수를 면으로 대신 사용한다. 뉴트리셔널 이스트는 치즈 가루 대신에 사용하는 파우더다”고 설명했다.

또한 “유기농 스테비아도 사용한다. 설탕 대용으로 쓴다”며 “미국에서 고등학교 생활하면서 7~8kg 살이 쪘다. 한국에 와서 자연스럽게 살이 빠지더라. 다이어트는 식단이 90%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