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 전남편 윤선우와 꿀떨어지는 포옹 포착 [M+TV컷]

기사입력 2019-01-23 21:50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 윤선우 사진=초록뱀미디어
↑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 윤선우 사진=초록뱀미디어
[MBN스타 김솔지 기자] ‘왜그래 풍상씨’ 이시영이 전 남편 윤선우와 알콩달콩한 스킨십을 하고 있는 현장이 공개됐다.

KBS2 수목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는 23일 이화상(이시영 분)과 전 남편 유흥만(윤선우 분)이 시장에서 다정한 한때를 보내는 모습을 공개했다.

‘왜그래 풍상씨’는 동생 바보로 살아온 중년남자 풍상씨(유준상 분)와 등골 브레이커 동생들의 아드레날린 솟구치는 일상과 사건 사고를 통해 가족의 의미를 생각해 볼 드라마. 우리 주변에서 있을 법한 가족들의 이야기를 재밌고 뭉클하게 그려내며 인생 가족드라마란 호평 속에 인기리에 방송 중이다.

앞서 화상은 전 남편이자 유흥업소 전단지를 나눠주는 일을 하는 흥만을 찾아가 애틋한 감정을 드러내 두 사람이 과거에 왜 이혼을 했는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두 사람의 숨겨진 과거사가 공개되지 않은 가운데 화상이 흥만과 알콩달콩 시장 나들이를 하는 현장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엔 화상과 흥만이 마치 신혼부부인 것처럼 이불을 고르며 환하게 웃고 있다. 그동안 심통 부리고 짜증 낼 일이 많았던 화상이 모처럼 방긋 웃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또 두 사람이 다정하게 팔짱을 끼는가 하면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에서 꿀이 떨어질 듯 사랑스러운 감정이 묻어난다. 특히 흥만의 집에서 두 사람이 두근거리는 포옹까지 하고 있어 이들의 숨겨진 사연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동안 풍상씨의 속을 썩여온 넷째 화상에게는 전 남편 흥만이 아픈 손가락으로, 방송을 통해 화상의 짠내 나는 이야기와 속 사정이 조금씩 공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높인다.

‘왜그래 풍상씨’ 측은 “화상과 흥만이 다정하게 스킨십을 하고 서로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드러내는 장면이 방송을 통해 공개될 것”이라면서 “두 사람이 과거에 어떤 사연이 있는지, 화상의 사연을 관심을 갖고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왜그래 풍상씨’는 23일 오후 10시에 9, 10회가 방송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