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승리, 10억 횡령 추가 확인…린사모와 공모 드러나 [M+이슈]

기사입력 2019-06-19 14: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승리 10억 횡령 추가 확인 사진=MK스포츠 옥영화 기자
↑ 승리 10억 횡령 추가 확인 사진=MK스포츠 옥영화 기자
그룹 빅뱅 출신 승리(이승현)와 유인석 유리홀딩스 전 대표가 10억 원 이상의 클럽 버닝썬 자금을 횡령한 정확이 포착됐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9일 승리와 유인석이 버닝썬 수익금을 횡령하는 과정에서 린사모 측과 공모관계를 형성했던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당초 승리와 유인석은 5억 3000여만 원을 함께 빼돌린 혐의를 받았지만 린사모 측과 공모해 횡령한 정황이 드러남에 따라 두 사람의 횡령 책임액은 10억 원으로 늘어났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이들은 버닝썬이 적자일 때도

횡령을 멈추지 않았으며, 이는 버닝썬 재무구조가 악화되는 결정적 원인으로 작용했다.

다만 경찰은 기존 횡령총액 18억 3000만 원 중 상당액의 책임 소재가 추가로 확인된 것이므로 구속영장은 따로 신청하지 않을 예정이다.

한편 경찰은 조만간 승리와 유인석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길 방침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