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소영 “섹시 콘셉트였던 스텔라 활동 부담 NO, 자부심 느낀다”

기사입력 2019-08-20 14: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스텔라 출신 소영 사진=MK스포츠 김재현 기자
↑ 스텔라 출신 소영 사진=MK스포츠 김재현 기자
가수 소영이 섹시 콘셉트로 부각됐던 그룹 스텔라를 언급했다.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슈피겐홀에서는 소영의 첫 번째 데뷔 싱글앨범 ‘숨’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소영은 지난 2017년 스텔라의 후속 멤버로 합류했으나 약 1년 만에 팀이 해체됐다. 이후 솔로 앨범을 발표하며 데뷔 신호탄을 올렸다.

그는 “(스텔라의) 해체 소식을 갑작스럽게 전달받았다. 그때 힘든 시기였다. 내가 연습생 생활을 5년 정도 했기 때문에 자주 여행을 가지 못했다”라며 “(공백기 때) 낚시터 아르바이트를 했고 낚시를 가장 많이 했다. 춤, 노래를 포기하고 싶

지는 않아서 연습도 계속 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스텔라 팀을 활동했던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워낙 멤버들도 프로다운 모습으로 활동했었다”고 전했다.

소영은 “스텔라 활동을 했던 것에 대한 부담감은 따로 없다. 앞으로 내가 꾸며나갈 이미지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