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터치’ 한다감, 완벽해 보이는 비주얼 여신의 반전 매력

기사입력 2020-02-03 14:26

터치 한다감 사진=MI, 스토리네트웍스
↑ 터치 한다감 사진=MI, 스토리네트웍스
배우 한다감이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에서 톱 여배우 백지윤으로 분한 한다감의 활약이 돋보인다. 화려함 뒤에 감춰진 진실이 하나 둘 밝혀지면서 시청자들을 흠뻑 빠져들게 만들고 있는 것. 얄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카멜레온 같은 그의 매력에 대해 살펴봤다.

# 비주얼 여신 톱 여배우

대한민국 영화, 드라마, 광고계를 접수했던 ‘톱클래스’ 여배우 백지윤. 그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톱클래스다운 완벽 비주얼을 자랑하며, 최고의 카리스마 차정혁(주상욱 분)과 재벌가 민강호(송재희 분)의 마음을 모두 빼앗았다. 한다감은 우월한 미모를 가진 여배우 백지윤을 이질감 없이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의 마음 또한 사로잡고 있다.

# 질투의 화신

백지윤이 질투의 화신으로 등극했다. 그는 민강호와의 불행한 결혼생활을 뒤로하고 과거 자신을 있는 그대로 사랑해줬던 차정혁에게 돌아가려 한다. 하지만 그의 옆에 자리한 한수연(김보라 분)이 신경 쓰이는 지윤은 정혁의 옆집으로 이사 가는 등 거침없는 행보를 보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다감은 ‘질투의 화신’ 백지윤을 얄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로 만들어가며 존재감을 높이고 있다.

# 짠내 폭발

화려함 뒤에 감춰진 그의 슬픔이 하나 둘 공개되면서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시시해진 연예계 생활을 뒤로하고 선택한 민강호와의 결혼생활은 불행 그 자체였다. 사사건건 간섭하는 것은 물론, 손찌검까지 하는 그의 이중성에 하루도 마음 편할 날이

없었던 것. 새롭게 연예계로 컴백 소식을 알리며 팬들 앞에 다시 선 그녀가 재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한다감은 화려한 톱 여배우의 모습에서 질투부터 짠내 폭발하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으로 ‘백지윤’ 캐릭터를 완성시켜 나가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