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산다라박 눈물 “투애니원 해체 후 가장 힘들었다”(비디오스타)

기사입력 2020-02-05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산다라박 눈물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산다라박 눈물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비디오스타’ 산다라박이 눈물을 흘렸다.

지난 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송중근, 가수 춘자, 후니 용이, 나상도, 희나피아 김민경이 출연했다.

이날 산다라박은 “투애니원 해체 후 홀로서기를 할 때 저를 향한 우려 섞인 시선에 한 번 더 오더라. 그 시기가 가장 힘들었다”며 눈물을 쏟아냈다.

그는 “너무 바보 같은 게 해체를 하고 깨달았다. 활동 당시 이 팀에서 필요 없구나 싶었다. 멤버들이 뛰어난 가창력을 가지고 있기에 노래를 많이 하면 팀에 피해가 간다고 생각해 즐기지 못했다”며 투애니원 활동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해체 후) 앞으로 뭘 해야 할 지 고민이 많아서 2, 3년 부정적인 생각을 했다. 자신감도 떨어졌다. 예전에는 연락오던 사람도 싹 끊겼다. 2년을 어둡게 살았다”라면서

“어느 순간 좋더라. 지금은 내 옆에 사람들이 진짜 내 사람인구나 싶어 정말 행복하다”고 말했다.

또 “항상 흥을 돋우던 씨엘이 제 옆에 없으니까, 제가 멤버들 몫까지 책임지고 활동하니 이제야 비로소 일을 즐길 수 있는 것을 보면서 지난날 이 아쉽더라”고 덧붙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모이는 행사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