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펭수, 선관위 모델 됐다

기사입력 2020-02-05 13: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대세' 캐릭터 펭수가 선관위 모델이 됐다. 4·15 총선에서 만 18세 '교복 입은 유권자'의 선거 참여 독려를 위해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는 "4월 총선을 앞두고 만 18세 선거권 인하 홍보 모델로 활동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선거법 개정에 따라 21대 총선에서 유권자 범위가 만 18세로 확대된다. 이에 청소년에 인지도 높은 펭수를 모델로 세워 ‘학생 유권자’의 올바른 선거 활동과 투표 참여를 독려한다는 계획.
선관위는 지난달 ‘만 18세 선거권 확대 종합대응계획’을 세우고 EBS와 펭수를 활용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펭수는 개학 이후 홍보 활동에 나선다. 특히 청소년들이 쉽게 접하는 유튜브 등 SNS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선관위는 펭수 외에 인기 유튜버나 크리에이터

등과도 협업을 추진 중이다.
EBS 연습생 펭수는 남극에서 온 열살 자이언트 펭귄이다. 귀여운 외모에 예능감 넘치는 입담과 아이돌 댄스를 척척 소화하는 춤실력까지 갖추며 2019년 최고 스타로 떠올랐다. 광고와 굿즈 시장도 점령했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MBC 여성시대[ⓒ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