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풍문쇼' "김구라, 전 아내가 진 빚 17억 3년만에 다 갚았다"

기사입력 2020-06-30 17: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풍문쇼'에서 김구라가 전 아내가 진 빚 17억 원을 갚은 사연에 대해 얘기를 나눴습니다.

29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연예계 대표 싱글대디 김구라를 주제로 출연자들이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연예부 기자는 "(2010년) 김구라의 전 부인이 자신의 이름으로 친언니에게 돈을 빌려줬는데, 친언니가 잠적해버렸다. 그런데 김구라는 빚의 존재를 4년 뒤인 2014년에 알게 됐다. 당시 전부인 앞으로 된 빚이 17억 원이었다. 원금이 5~6억 원이었으니 이자만 10억 원이었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기자는 "김구라는 열심히 빚을 갚을 생각을 했다. 그런데 이후에도 2년 동안 계속헤서 빚이 발견됐다. 빚을 갚아야 한다는 극심한 스트레스에 결국 공황장애까지 앓게 됐다. 공황장애가 생기면서 돈을 갚는데 차질이 생겼고, 부부간의 신뢰도 깨졌다. 결국 어쩔 수 없이 이혼을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기자는 "김구라가 2012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출연했던 프로그

램이 48개인 것으로 알려졌다"라며 당시 김구라가 전 아내의 빚을 갚기 위해 바쁘게 활동했음을 얘기했습니다.

연예부 기자는 "김구라가 17억 원의 빚을 언제 다 갚았는지는 정확하게 알 수 없다"면서 "2017년도에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3년만에 빚을 다 갚았다'고 얘기를 한 적이 있다. 빚에 대한 정리는 다 된것 같다"고 전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1호선 급행열차 고장으로 지연…출근길 시민들 발 동동
  • 코로나19 신규 확진 45명…해외유입 23명·지역발생 22명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