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불타는 청춘’ 김선경, 옛 친구 청춘들 만나 뜨거운 포옹...“어떻게 바로 알아봤냐”

기사입력 2020-06-30 23:10 l 최종수정 2020-06-30 23: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서지경 객원기자 ]
‘불타는 청춘’에서 김선경이 옛 친구들를 만나 뜨거운 포옹을 했다.
3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7개월 만에 청춘들을 찾은 브루노의 모습이 그려졌다.
같은 시간 새 친구를 만나러 김도균과 김광규가 집을 나섰다. 김도균과 김광규는 새 친구를 데리러 가기 위해 배위에 올라탔다.
배에 타기 전에 구명조끼를 서로 입혀주던 김광규는 끈끈한 우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광규는 “여기에서 배타고 나갈 줄 몰랐다”라고 말했고, 이에 김도균은 “얼른 가야 땅으로 가야한다”라고 농담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동안 마스크와 선글라스를

쓰고 변장을 한 김선경은 김도균의 창문을 두드리는 김도균을 보고 뒤로 돌아봤다.
옛친구였던 김광규과 김도균을 오랜만에 본 김선경은 포옹을 하며 친분을 드러냈다. 사실 불청 1기 멤버였던 김선경은 원조 흥 담당 멤버였다. 김선경은 “내가 아까 숨소리를 냈는데 어떻게 바로 알아보더라”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전국 곳곳 초등생 잇단 확진…광주시, '거리두기' 3단계 격상 검토
  • 통합당 "오늘부터 국회 복귀"…국정조사·공수처 '격돌'
  • 방한길 오르는 비건…대북 접촉시도 가능성
  • 재선 확실시되는 고이케 도쿄지사의 '승승장구'...한국과는 '악연'
  • 걸그룹 AOA의 지민 '동료 괴롭힘 논란'에 팀 탈퇴
  • 해운대서 미군 폭죽 난동…마스크도 없이 떼지어 활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