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NCT 127,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 `빌보드200` 2주 연속 차트인

기사입력 2020-07-01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이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에 2주 연속 진입했다.
지난 6월 12일 미국에서 발매된 NCT 127 정규 2집 리패키지 ‘NCT #127 Neo Zone: The Final Round’(엔시티 #127 네오 존: 더 파이널 라운드)는 30일(현지시간) 발표된 빌보드의 메인 차트 ‘빌보드 200’에서 40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월드 앨범’ 차트에서도 지난주에 이어 2주 연속 1위에 올랐으며, ‘아티스트 100’ 차트도 24위에 랭크됐다.
NCT 127은 이번 리패키지 앨범으로 발매 첫 주 ‘빌보드 200’ 14위 및 ‘아티스트 100’ 5위를 기록했으며, ‘톱 앨범 세일즈’,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월드 앨범’, ‘테이스트메이커 앨범’ 등 4개 차트 1위에 등극해, 글로벌한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국내에서도 신기록을 경신했다. NCT 127은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으로 국내 음반 및 음원 차트 1위,

음악방송 4관왕, 유나이티드 월드 차트 1위, 일본 라인 뮤직 앨범 톱 100 차트 1위, 중국 QQ뮤직 데일리 급상승 차트 1위 등 각종 차트를 석권했다.
또 리패키지 앨범을 포함한 정규 2집 음반 판매량이 134만장을 넘어 데뷔 첫 밀리언셀러를 기록하는 등 인기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유언 "모든 분에게 죄송…고통밖에 못준 가족에 미안"
  • 서울시, 내부 다잡기 총력…"시정 추진 달라진 것 없다"
  • '대미 스피커' 나선 김여정…북미 정상회담 '여지' 남겨
  • 한국갤럽 "문재인 정부 부동산 정책 '잘못하고 있다' 64%"
  • 이해찬, 박원순 관련 의혹 질문에 "예의가 아니다" 호통
  • 동료 여경 성폭행 후 영상 촬영·유포한 순경 '파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