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요요미 "고속도로 아이유·리틀 혜은이, 6살 때부터 혜은이 노래 들어"(`허지웅쇼`)

기사입력 2020-07-01 11:18 l 최종수정 2020-07-01 11: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요요미가 애칭 '리틀 혜은이'에 대해 언급했다.
1일 오전 방송된 SBS 러브FM(103.5Mhz) ‘허지웅쇼’의 '이 맛에 산다' 코너에는 트로트 가수 윤수현, 요요미가 출연했다.
이날 DJ 허지웅은 "중통령이라는 말을 처음 들었다. 무슨 뜻이냐"라고 물었고, 요요미는 "저도 몰랐다. 중년들의 대통령이라고 '중통령'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허지웅은 "발성이 특이하다"고 했고, 요요미는 "목소리가 원래 이렇게 헬륨 먹은 것 같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요요미는 고속도로 아이유, 리틀 혜은이 등의 애칭으로 불리는 것에 대해 "리틀 혜은이는 6살 때부터 들었다. 아버지가 가수다. 우연히 6살 때 노래를 들었는데, 그 때부터 찾아듣곤 했다"고 말했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박원순, 실종신고 7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
  • [속보] 고흥 윤호21병원 화재 58명 사상…사망자 2명
  • 김여정 "비핵화 의지 있지만, 상응 조치 필요"
  • 남자선배 "나도, 감독도, 주장도 모두 최숙현 때렸다" 시인
  • 도심 습격한 '벌레계 스컹크' 노래기…주민들 악취로 고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