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34만 유튜버’ 송대익, 조작 방송 논란...정배우 “악의적 모함”

기사입력 2020-07-01 11:49 l 최종수정 2020-07-01 1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유튜버 송대익이 악의적 조작 방송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송대익은 지난달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피자와 치킨 배달 먹방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이 영상에서 배달원이 몰래 훔쳐 먹은 피자와 치킨이 배달됐다고 주장하며 2조각이 모자란 피자와 베어 문 흔적이 있는 치킨을 근거로 제시했다.
이를 확인한 송대익은 당황한 표정으로 매장에 전화를 해 환불을 요구했다. 하지만 매장 측은 송대익의 요청을 거절했고, 해당 업주는 누리꾼들로부터 비난을 받았다.
이와 관련 또 다른 유튜버 정배우는 송대익이 조작 방송을 했다고 주

장했다. 정배우는 “매장에 확인해 본 결과, 해당 영상에 담긴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죄 없는 가맹점에 대한 악의적인 모함에 유감을 표한다"라고 말했다.
현재 송대익은 논란이 된 영상을 삭제한 상태다.
한편 송대익은 ‘먹방’ ‘개그’ 등을 소재로 한 일상 유튜버로 134만명의 구독자를 갖고 있다.
trdk0114@mk.co.kr
사진|송대익 SNS 캡처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오늘 오전 서울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 열차 고장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배현진 '박주신 재검' 요구에 민주당 "도리 지켜라"
  • 중국 남부 일본 규슈에 폭우 피해 속출…오늘 전국에 비 예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