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방탄소년단, 美 밴 플리트 상 수상…한·미 관계 발전 기여 인정

기사입력 2020-08-08 0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0 밴 플리트 상'(2020 Van Fleet Award)을 수상한다.
한·미 양국 간 이해와 협력 증진을 위한 비영리 단체 코리아 소사이어티는 7일(이하 미국시간)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방탄소년단을 포함한 올해의 밴 플리트 상 수상자를 발표했다.
올해에는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미국의 모든 참전 용사들과 대한상공회의소(KCCI)가 방탄소년단과 함께 밴 플리트 상을 받는다.
밴 플리트 상은 한국전쟁 당시 미국 제8군 사령관으로 참전했던 제임스 밴 플리트(James A. Van Fleet) 장군을 기려 코리아 소사이어티가 1992년 제정한 상으로 한·미 양국 간 이해와 협력, 우호 증진에 공헌한 개인이나 단체에 주어진다.
방탄소년단은 음악과 메시지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열풍을 불러오며, 특히 한·미 관계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밴 플리트 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역대 밴 플리트 상 주요 수상자로는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2000년),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2009년),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2017년), 김대중 전

대통령(2007년),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2004년),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2006년), 정몽구 현대·기아자동차그룹 회장(2009년) 등이 있다.
코리아 소사이어티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언택트(Untact)' 시대에 맞게 오는 10월 7일 온라인으로 '2020 밴 플리트 상' 시상식을 개최하며,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수상 소감을 전달할 예정이다.
shinye@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강 실종 의대생' 목격자 1명 추가 조사…"진술 밝히기 어려워"
  • 中 로켓 잔해 최초 포착…서울에 떨어지나
  • 30대 경찰관, 백신 접종 후 뇌출혈…"인과성 입증? 막막"
  • 정준영 몰카 피해자, '5년' 만에 용기내 국민청원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 빌 게이츠 이혼, 중국 통역사와 불륜 때문?…"근거없는 소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