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래수업' 인구 데드크로스 문제·해법 모색

기사입력 2021-02-15 16: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미래수업'에서 ‘인구 데드크로스의 문제와 해법’을 주제로 강연을 펼친다.
15일 저녁 7시 40분 방송되는 tvN '미래수업'(연출 박지은, 이지윤, 양진우, 송동환) 14회에서는 ‘인구 데드크로스의 문제와 해법’을 주제로 강연이 펼쳐진다. 신경아 한림대학교 사회학 교수와 전영수 한양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강연자로 나서 인구 감소의 위기와 기회의 해법을 모색할 계획이다.
‘인구 데드크로스(dead cross)’란 사망자 수가 출생자 수보다 많아 인구가 자연 감소하는 현상을 말한다.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우리나라 주민등록 인구가 2만여 명 감소하며 인구 데드크로스가 발생한 가운데, 정부는 3기 인구정책 태스크포스(TF)를 가동하는 등 인구 절벽을 해결하기 위한 적극적인 대응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국보다 앞서 저출산, 고령화, 인구 감소를 겪은 일본 사례를 면밀하게 살펴보고, 이를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미래를 예측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신경아 교수는 “우리나라 출산율 저하 속도가 일본보다 3배나 빠른 위기 상황”이라면서, 저출산의 원인과 부정적 측면, 이를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대책을 제안한다. 자녀를 갖지 않는 딩크족 인터뷰, 최근 관심이 높아진 비혼 출산 이슈 논의도 이목을 사로잡을 전망.
전영수 교수는 인구 절벽으로 인한 사회적 부담 증가, 인구 감소에도 불구하고 심화하는 수도권 인구 쏠림 현상 등 경제, 취업, 부동산의 현주소와 향후 대처 방안을 일본의 과거와 현재에 비추어 설명한다. 홍석천, 김지민, 다니엘은 물론 이날 새롭게 패널로 합류한 김소현, 서유리는 결혼과 출산, 육아 경험담을 공유하는 한편, 인구 감소의 심각성에 크게 공감

하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tvN '미래수업'은 코로나 이후의 세상에 대해 우리 시대 석학의 지혜를 듣고, 새로운 삶의 방식을 모색해보는 월간 기획 강연 프로그램.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해 우리 시대의 각 분야 석학들이 백신, 교육 등 매달 가장 궁금한 주제로 변화할 우리의 삶에 대해 강연을 펼친다.
shinye@mk.co.kr
사진ㅣtvN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홍준표 "너는 모르지 하듯 묻는 그 태도 참 역겨웠다"
  • 성추행 폭로 당한 이근 "용호야, 너 강제추행 영상 잘 돌아다닌다"
  • 정용진, 225억 美 비버리힐스 저택 매입…영화관·수영장까지 '초호화'
  • 하태경 폭로…"산자부 이어 여가부도 민주당 공약 개발"
  • "김선호, 내게 큰 은인"…'술·여성편력' 주장 반박한 대학동기
  • "월 수익 500만 원"…대학 졸업 후 '도배사' 된 27세 여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