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 영화의 심장”…‘미나리’ 한예리, 美 버라이어티 선정 오스카 유력 후보 TOP5

기사입력 2021-03-03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나리’ 한예리 사진=판씨네마
↑ ‘미나리’ 한예리 사진=판씨네마
영화 ‘미나리’(감독 정이삭) 한예리가 오스카 유력 후보 TOP5에 선정됐다.

3일 개봉한 ‘미나리’의 배우 한예리가 뜨거운 호평 속 버라이어티 오스카 유력 후보 TOP 5에 선정되어 기대를 높이고 있다.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최우수 외국어영화상 트로피를 품에 안으며 오스카 수상에 더욱 가까워진 ‘미나리’의 한예리가 美 매체 버라이어티(Variety) 오스카 여우주연상 유력 후보 BEST5에 꼽혔다.

‘미나리’는 희망을 찾아 낯선 미국으로 떠나온 한국 가족의 아주 특별한 여정을 담은, 2021년 전 세계가 기다린 원더풀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극 중 희망을 지켜내는 엄마 ‘모니카’ 역을 맡은 배우 한예리가 美 매체 버라이어티(Variety)에서 오스카 여우주연상 유력 후보 BEST5 선정되면서 오스카 입성 가능성을 높였다. 또한, 골드 더비(Gold Derby)에서 “‘미나리’의 성공 열쇠는 한예리”라고 극찬받은 것은 물론 할리우드 리포터(The Hollywood Reporter)와 콜라이더(Collider)에서는 ‘오스카 여우주연상 예상 후보’, ‘2020년 위대한 연기’로 선정되며 주목받았다.

또한, 2021 골드 리스트 시상식에서는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직접 노래를 부른 OST ‘RAIN SONG’이 제93회 오스카 예비 후보의 주제가상 부분에 1차 노미네이트되어 배우 한예리의 활약에 세계적인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미나리’의 각본과 연출을 맡은 정이삭 감독은 “배우 한예리는 이 영화의 심장이다”라고 말한 바 있어 그의 연기에 대한 무한한 신뢰를 더했다.

한편 ‘미나리’는 선댄스 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기점으로 골든 글로브 최우수 외국어영화상까지 휩쓸며 전 세계 75관왕을 기록해 오스카 유력 후보작으로 예측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배우 윤여정은 ‘미나리’로만 전미 비평가위원회부터 LA, 워싱턴 DC, 보스턴, 샌프란시스코, 시애틀, 뉴욕 온라인, 그레이터 웨스턴 뉴욕, 오클라호마, 캔자스시티, 세인트루이스, 뮤직시티, 노스캐롤라이나, 노스

텍사스, 뉴멕시코, 샌디에이고, 아이오와, 콜럼버스, 사우스이스턴, 밴쿠버, 디스커싱필름, 미국 흑인 비평가협회와 미국 여성 영화기자협회, 팜스프링스 국제 영화제, 골드 리스트 시상식, 선셋 필름 서클 어워즈까지 총 26개의 연기상 트로피를 차지하며 오스카 입성 가능성을 더욱 높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5월 11일 '입양의 날'…정인이 양모 추정 편지에 '공분'
  • 故손정민 씨와 친구 A씨의 술자리가 "처음 본 광경"?
  • "회식·노래방·여행 금지"…학생들에 서약 요구한 日대학교
  • [엠픽] 버스에 여자친구 밀어버린 남자친구…"후회 안 한다"
  • [영상] 발코니 바닥이 '우지끈'…파티 참석자들 한순간 추락
  • 박신영, 교통사고로 배달원 사망…"유족에 머리숙여 사죄"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