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가세연 폭로 어디까지?…"최지우 남편 모텔에" 신상 강제 공개

기사입력 2021-06-10 15:19 l 최종수정 2021-06-10 15: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로세로연구소, 최지우 남편 폭로…"모텔 출입 사진 확보"
한예슬 해명에는 "맞는 건 원진 하나 밖에 없어"

'가로세로연구소'가 공개한 최지우 남편 사진 / 사진=MBN스타, 가로세로연구소 유튜브
↑ '가로세로연구소'가 공개한 최지우 남편 사진 / 사진=MBN스타, 가로세로연구소 유튜브

배우 한예슬에 대한 폭로를 이어가는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이 도를 넘은 폭로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베일에 싸여있던 배우 최지우의 남편의 신상과 얼굴을 공개했습니다.

앞서 한예슬, 최지우, 고소영, 차예련 등을 '가라오케 친구들'이라고 주장한 바 있는 가세연 측은 어제(9일) '한예슬 무조건 NO'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습니다.

김 전 기자는 한예슬 남자친구가 화류계 '제비' 출신이며 최지우가 두 사람을 소개해줬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SNS 활동을 멈추라면서 "모짜르트, 그리고 회장님과 라스베가스 벨라지오는 왜 가셨어요?"는 질문을 던지기도 했습니다.

사진='가로세로연구소' 유튜브 캡처
↑ 사진='가로세로연구소' 유튜브 캡처

김용호 전 기자는 최지우의 남편이 이름을 바꾸고 '신분세탁'을 했다고 거듭 주장하며 최지우의 남편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생방송에 공개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제가 처음 공개한 거다. 딱 봐도 업장에서 찍은 거다. 최지우 보다 8살 연하로 한예슬 남자친구와 나이대가 맞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한예슬이 최지우 사례를 벤치마킹 해야 한다. 최지우가 남편에게 모든 걸 다 해줬다"고 덧붙이며 최근 최지우 남편에 대한 충격적인 제보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 기자가 "최지우가 남편에게 차를 사줬는데 모텔에 들어가는 사진이 찍혔다"고 주장하자 강용석은 "사업상 샀을 수도 있다. 사무실에서 새로운 아이디어가 안 나오니 여직원과 신선하게 모텔을 갔을 수도 있다"고 추측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김 전 기자는 "(최지우가) 사업체도 차려줬는데 결국 선수들 들여봤자 본능을 못 바꾼다는 것"이라며 최지우 남편의 화류계 출신설을 강조했으며 강용석은 "제가 커버를 해보려고 해도 할 말이 없다"고 거들었습니다.

김 전 기자는 해당 사진에 대해"이 사실은 최지우도 모를 거다. 모텔에 최지우 명의의 BMW가 들어가는 사진을 확보하고 있다"며 "옆에서 여자가 내리는 사진도 있다. 이 정도면 탐정 아닌가 싶다"고 말했습니다. 강용석은 "최지우가 알면 기절할 것 같다"고 거들었습니다.

사진=한예슬 is 유튜브 캡처
↑ 사진=한예슬 is 유튜브 캡처

전날 한예슬이 올린 반박 영상에 대해 김용호는 "한예슬에 대해 조금씩 페이스를 조절하면서 선을 넘지 않으려고 하는 이유가 있다"며 "한예슬 주변 사람 이야기를 들어보면 그렇게 자해를 한다고 하더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한예슬의 반박 영상을 보고 안심했다"며 "해명 방송은 라이브로 해야 진정성이 있다. 편집한 영상에서도 멘탈이 흔들린 게 느껴졌다. 솔직히 짠했는데 맞는 건 원진 밖에 없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 "남자친구를 가라오케에서 만났지만 호스트바는 가본 적이 없다는 말은 앞뒤가 안 맞다"면서 한예슬의 반박 영상에 대응하기도 했습니다.

최지우는 2018년 3월 1년 간의 교제 끝에 남편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고 신혼생활 4개월째 뒤늦은 결혼 소식을 알렸습니다. 이후 최지우는 2년 만인 2020년 아이를 출산했으며 최근 SNS를 개설해 팬들과도 소통하고 있습니다.

결혼

당시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최지우의 남편에 대해 9살 연하의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어플리케이션 회사의 대표라고 설명했습니다. 한 관계자는 "남편 분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던 것은 사업이나 다른 일들에 괜한 선입견을 줘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추돌 사고 30대 벤츠 운전자…"마약 투약했다" 진술
  • [단독] 강제로 약 먹이고 추행…보호관찰 대상자 또 재범
  • '델타 팬데믹' 곧 온다…인도서는 '델타 플러스' 발견
  • 24년 성폭행·4번 임신…남편이 된 계부 총기 살해한 프랑스 여성
  • "손정민 친구 측 합의금 요구는 일종의 협박"…국민청원
  • "어느 날 통장으로 1조 원이"…벼락부자 된 미국 여성 화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