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개리 '아티스탁 게임' 합류...김호영·넉살·바다·양요섭·제이비와 호흡

기사입력 2022-09-22 2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리가 ‘아티스탁 게임’에 합류한다.
Mnet ‘아티스탁 게임’은 아티스트(Artist)와 스탁(Stock)의 합성어인 '아티스탁'(Artistock)에 '게임'(Game)을 결합한 신선한 콘셉트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전 세계 시청자들이 투표의 새로운 개념으로 가상의 게임머니를 부여받아 참가 아티스트들의 재능에 투자하는 형식이며, 여타 서바이벌에서 보지 못한 양방향 소통 기반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
유저 대표단은 48명의 아티스트가 펼치는 무대를 분석하고 투자 이정표를 제시한다. 기존 서바이벌에서 익히 봐온 심사위원의 성격보다는 시청자의 대표로서, 아티스트들의 무대를 지켜보고 그들의 매력과 재능을 발견하는 역할을 맡는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다양한 장르에 콘서트장을 방불케하는 압도적인 무대를 선보인 아티스트들에 대한 경외감을 드러내며 투자 결정이 쉽지 않은 일이 될 것임을 암시한다.
"클래식 피아노 치던 사람", "기타 진짜 잘 치는 그 친구" 등 각자의 투자 방식과 관점을

밝히며 시청자 주주를 유치하기 위한 치열한 두뇌 싸움을 펼칠 것을 예고했다.
이들은 ‘이건 나만 아는 정보인데, 나 믿고 한 번 들어와 볼래?’라며 주식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라면 한 번쯤은 들어본 말을 '밈(Meme)'으로 활용해 첫 방송 기대감을 더했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I엠넷[ⓒ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