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선아·안재욱 ‘디 엠파이어’ 오늘(24일) 첫방

기사입력 2022-09-24 07: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ㅣJTBC
↑ 사진 ㅣJTBC
법으로 쌓은 철옹성의 문이 열린다.
24일 첫방송 되는 JTBC 토일 드라마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은 법으로 부와 명예, 권력을 축적한 법복 가족의 은밀한 사생활을 드러내는 드라마다.
3년 만에 컴백하는 김선아(한혜률 역)와 안재욱(나근우 역)이 부부 호흡을 맞추고 이미숙(함광전 역), 송영창(한건도 역), 신구(함민헌 역), 오현경(이애헌 역)까지 깊은 연기 내공을 가진 베테랑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연기 열전을 예고했다.
김선아는 서울중앙지검 특수부 부장이자 3대째 세습되고 있는 법조계 집안의 승계 1순위 한혜률로, 안재욱(나근우 역)은 뛰어난 외모와 지성을 겸비한 로스쿨 교수이자 한혜률의 남편 나근우로 분해 드라마를 이끌어 나간다.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은 법으로 부와 명예, 그리고 권력을 축적한 법복 가족의 은밀한 사생활을 드러내는 드라마다. 앞선 티저 영상을 통해 완벽해 보이는 법복 가족의 살벌한 이중생활을 잠시 엿볼 수 있었던 바, 자신들의 명성과 특권을 이용해 본 모습을 감춘 이들의 실체가 더욱 궁금해진다.
특히 각자의 비밀을 숨긴 채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하고 있는 한혜률(김선아 분), 나근우(안재욱 분) 부부를 비롯해 가족과 집안을 지키기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할

수 있는 법복 가족의 핵심 함광전(이미숙 분)과 그녀의 골칫덩이 남편 한건도(송영창 분), 그리고 나이를 뛰어넘은 위태로운 감정을 나누는 중인 함민헌(신구 분)과 이애헌(오현경 분)까지 남들의 상식에서 조금씩 벗어난 법복 가족의 사생활에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