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마세라티, 100대 한정판 '신형 콰트로포르테' 제작

기사입력 2013-04-30 10:55

마세라티가 '에르메네질도 제냐'와 파트너쉽을 체결하고 신형 콰트로포르테 스페셜 에디션 모델을 출시한다.

마세라티 수입사 FMK는 30일, 마세라티가 2014년 창립 100주년을 기념해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인 제냐와 함께 100대 한정 생산되는 '신형 콰트로포르테 제냐 리미티드 에디션(이하 리미티드 에디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마세라티 신형 콰트로포르테 이번 한정판 모델은 제냐의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새로운 색상과 재질로 특별 주문 제작된다. 특히, 인테리어에 사용되는 직물은 이탈리아 트리베로에서 생산되는 라니피시오 제냐의 최고급 원단이 사용될 예정이다. 한정판 구매 고객에게는 제냐가 각 모델에 맞춰 특별히 제작한 독특한 액세서리가 제공된다.

또, 마세라티는 새롭게 추가되는 제냐 트림을 2015년까지 마세라티의 전 모델에 적용할 계획이며, 2016년까지 새로운 색상과 트림의 맞춤형 서비스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형 콰트로포르테 리미티드 에디션 첫 모델은 올해 안에 국제 모터쇼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FMK 관계자는 “마세라티와 제냐의 파트너쉽은 두 브랜드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최근 자동차 브랜드와 패션 브랜드 간의 콜라보레이션이 많아지고 있는데 앞으로는 이러한 콜라보레이션이 업계에서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승용 기자 / car@top-rider.com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상하이모터쇼] 마세라티 기블리…5시리즈·E클래스·파나메라와 경쟁
·상하이모터쇼 이 차를 주목하라 TOP10…'대륙의 스케일'
·마세라티 최초의 디젤 세단, ‘기블리’…“파나메라 잡는다”
·[서울모터쇼]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 530마력의 고급세단
·최고급 SUV가 뜬다…람보르기니부터 롤스로이스까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