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이쁘다 표준어 검토, 현실과 괴리된 부분 수용…‘가격이 착하다’도 고려중

기사입력 2015-07-11 00:27

이쁘다 표준어 검토, 현실과 괴리된 부분 수용…‘가격이 착하다’도 고려중

이쁘다 표준어 검토 이쁘다 표준어 검토 이쁘다 표준어 검토

이쁘다 표준어 검토, 이외의 단어는

이쁘다 표준어 검토, 현실과 괴리된 부분 수용…‘가격이 착하다’도 고려중

‘이쁘다’를 표준어로 추가하는 방안이 검토 중이다.

송철의 국립국어원장은 8일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가진 기자브리핑에서 “일상생활에서 쉽고 편하게 쓸 수 있는 국어 만들기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 원장은 “표준어를 대폭적으로 바꾼다는 이야기는 아니다. 언어규범의 큰 줄기는 유지하면서도 현실과 괴리된 부분을 수용하겠다는 의미”라고 전했다.
이쁘다 표준어 검토 사진=국립국어원 홈페이지
↑ 이쁘다 표준어 검토 사진=국립국어원 홈페이지

국립국어원 측은 “예를 들어 ‘착하다’는 뜻은 성격이 착하다는 의미인데, ‘가격이 착하다’에서처럼 가격이 싸다는 의미를 부가적으로 향후 검토를 거쳐 정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유행가 가사에서 쓰이는 ‘이쁘다’ ‘니가’ 등의 표현도 사회에서 널리 많이 쓴다는 조사결과가 나오면 절차를 거쳐 표준어로

추가하는 방안을 정식으로 검토해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송 원장은 한글 국제화 정책과 관련 “한글이라는 문자와 한국어라는 언어를 구분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하면서 “과거 인도네시아 치아치아족 사례에서처럼 문화침략이라는 오해를 받지 않도록 여러 가지를 고려해서 신중하게 접근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