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뿌연 하늘·답답한 공기…오늘 미세먼지 일시적 '매우 나쁨'

기사입력 2020-10-22 11:36 l 최종수정 2020-10-29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늘(22일) 일시적으로 미세먼지(PM10)가 '매우 나쁨' 수준을 보일 전망입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기준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나타났습니다.

영남권을 제외한 전 권역은 오후에, 영남권은 밤에 농도가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되며, 전 권역에서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 수준일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미세먼지 예보 등급은 PM10과 PM2.5 중 높은 등급을 기준으로 발표됩니다.

오전 11시 기준으로 미세먼지 평균값은 경기 55㎍/㎥, 인천 54㎍/㎥, 서울 49㎍/㎥, 충남 45㎍/㎥, 대구 42㎍/㎥입니다.

최곳값은 경북 300㎍/㎥, 대구 208㎍/㎥, 충남 196㎍/㎥, 경기 191㎍/㎥, 인천 190㎍/㎥를 기록하는 등 일시적으로 높은 수치가 나타났습니다.

센터는 "대기 상태가 일평균 '보통' 수준이겠으나, 국외 미세먼지와 그제(20일) 발원한 황사가 함께 유입돼 점차 남동진하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상청은 그제(20일) 고비사막과 중국 내몽골 고원에서 황사가 발원했다고 밝혔습니다.

황사는 전날 오후 9시 백령도로 유입되기 시작해 이날 새벽부터 중부지방에도 영

향을 미치며 미세먼지(PM10) 농도를 높일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올해 우리나라에 황사가 들어온 것은 2월 22일, 4월 4일, 4월 22일, 5월 11일, 6월 4일 등 모두 5차례입니다. 이중 서울의 경우 2월과 4월(22일), 5월 세 차례 영향을 받았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검찰, '술접대 의혹' 검사 3명 기소 무게…김영란법 등 적용
  • 2.5단계 되면 노래방, 경기장 못 가…3차 재난지원금 72% 찬성
  • 서울 야간 지하철 감축 운행…"막차 시간 단축 고려"
  • 서울서 울릉도 1시간…2025년 울릉도 하늘길 '활짝'
  • 아파트 18층서 투신한 30대…차량 선루프 뚫고 생존
  • "백악관 비우겠다"…트럼프, 대선 승복 이유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