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프레스룸 날씨]남해안·제주 호우 예비특보…최대 150mm↑ 더 쏟아져

기사입력 2022-08-16 16:17 l 최종수정 2022-08-16 1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비구름대가 빠르게 남쪽으로 이동하면서 중부지방은 이렇게 맑은 하늘이 드러났습니다. 구름 사이로 강한 볕이 내리쬐며 자외선 지수가 높게 나타나고 있고 낮기온도 30도 안팎까지 올랐습니다. 한편, 비구름은 남부와 제주에 걸쳐있는데요, 현재 남해안에는 꽤 강한 비구름대가 남아 있습니다.

<예강>남해안과 제주에는 호우 예비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부터 내일 사이 이들 지역에는 최대 150mm, 그 밖의 남부지방은 5~60mm, 동풍의 영향을 받는 동해안 지역에도 최대 40mm의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제주는 모레까지 비가 이어지겠습니다.

<소나기>내일 오후부터 저녁 사이, 중부내륙을 중심으로는 소나기 소식이 있습니다.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충청북부와 경북북부내륙에 최대 30mm 예상됩니다.

<낮 최고>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제주의 낮기온 34도까지 치솟겠고 중부와 경북북부지역의 자외선 지수는 현재 높음에서 매우 높음 단계까지 치솟았습니다. 오늘 서울과 대전 31도, 남부지방은 비가 내리며 더위가 한풀 꺾였는데요, 오늘 30도 안팎을 보이겠습니다.

<주간>내일도 중부지방은 가끔 구름 많은 가운데 소나기가 내리겠고 남해안은 내일 오후까지, 제주는 모레 새벽까지 비가 이어지겠습니다.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쏟아질 수 있어 경계를 늦춰서는 안 되겠습니다.

앞으로 장마전선이 오르락내리락하며 무더위와 집중호우가 반복되겠습니다. 최신 기상정보를 잘 확인해주세요. 지금까지 마포대교 남단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박선아 기상캐스터)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황희찬 역전 결승골…태극전사 12년 만의 원정 월드컵 16강
  • 남욱 "대장동 최종결정권자는 이재명"…김만배 측 "진술에 과장 있다"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트럭에 쇠구슬 쏜 노조원 3명 체포…공정위도 화물연대 압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