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 대통령 "행복한 퇴임 위해 혼신 다할 것"

기사입력 2011-05-27 2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명박 대통령은 5·6 개각 이후 퇴임하는 장관들을 격려하기 위해 국무위원 전원을 초청해 만찬을 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윤증현 기획재정부 장관 등 5명의 장관의 퇴임을 축하하며, 재임 동안 이룬 성과를 소개하고 노고를 위로했습니다

.
이 대통령은 "우리 정부는 임기 하루 전까지 일하는 전통을 계속 이어갔으면 좋겠다"며 "나도 마찬가지로 행복한 퇴임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지금 이별하지만, 영원한 동지로서 우정을 기원한다"며 건배를 제의했다고 정진석 청와대 정무수석은 전했습니다.

[ 김지훈 / jhkim0318@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구속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