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말라리아 환자 혈액수혈로 2차감염 확인"

기사입력 2006-09-08 03:22 l 최종수정 2006-09-08 0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법정 전염병인 말라리아에 감염된 환자의 혈액을 수혈받은 사람이 말라리아에 2차 감염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습니다.
한나라당 정화원 의원은 "지난 7월 5일 말라리아를 앓은 적이 있는 홍모 씨가 헌혈한 감염혈액이 출고돼, 같은달 12일 서울의 한 병원에서 이 혈액을 수

혈받은 교통사고 환자 김모 씨가 말라리아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정 의원이 대한적십자사와 질병관리본부로 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김씨는 문제의 혈액을 수혈받은 뒤 고열을 호소했으며, 역학조사를 받은 결과 수혈로 인한 말라리아 감염임이 확인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김여정 "대북전단 조치 없으면 군사합의 파기할 수도"
  • 대종상 영화제 '기생충', 최우수작품상 등 5관왕 영예
  • 법원, 일본 강제징용 기업 자산압류 결정문 공시송달
  • 국세청, 스타벅스 코리아 특별 세무조사
  • 수도권 집단감염 일파만파…"지역규모 예측불가"
  • 학원 1만여 곳 방역수칙 미준수…"법 개정 추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