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영국 민간단체, 북한에 수해조사단 파견 계획

기사입력 2012-09-20 10: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국의 민간단체 '쉘터박스'가 북한의 수해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현장 조사단을 파견할 계획이라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 보도했습니다.
쉘터박스는 재해지역에

침구류 등을 지원하는 단체로 북한의 태풍·수해 피해 상황 등을 조사하고 지난달 초 북한에 보낸 긴급구호물자의 분배상황을 점검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쉘터박스는 지난달 초 북한에 겨울용 텐트와 담요, 깔개, 정수여과기, 생필품 등이 들어 있는 대형 구호상자 270개를 지원한 바 있습니다.

[ 정성기 / gallant@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정용진 "끝까지 살아남을 것이다"…이번엔 또 무슨 일?
  • 윤 대통령 장모 '통장잔고 위조' 공범, 김 여사 추천으로 취임식 초청
  • 머스크, 뜬금 없이 "맨유 사겠다" 트윗…곧 바로 "농담" 번복
  • 북한, 윤 대통령 취임 100일에 서해상으로 순항미사일 2발 발사
  • 신평 "김건희 정도 표절 흔해…적극 행보로 오해 탈피해야"
  • 이재명 "돈·조직 없어 외롭다"에 박용진 "강력 지지층 있잖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