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박근혜 "안철수 만나겠다"…첫 대선후보 3자 회동 가능성

기사입력 2012-09-20 20:03 l 최종수정 2012-09-21 05: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가 대선 후보들끼리 만나서 얘기를 나눠보자는 안철수 후보의 제안에 긍정적으로 화답했습니다.
실제로 3자 회동이 이뤄질지 관심입니다.
노경열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 인터뷰 : 안철수 / 무소속 대선후보(19일 출마선언)
- "(3자 후보)만나는 시기는 빠르면 빠를수록 좋겠습니다. 내일이라도 만나자고 하면 만나겠습니다."

이에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가 하루 만에 만나겠다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새누리당 대선후보
- " (3자 회동) 만나는거야 기회가 되면 또 얼마든지 만날수 있는 거고요."

문재인 후보도 긍정적인 답변입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민주통합당 대선후보(지난 19일)
- "함께 만나는 것은 좋은 일이죠. 취지를 좀 더 들어보고 판단을 해보겠습니다."

만남이 성사되면 유력 대선 후보의 3자 회동은 처음입니다.

이런 가운데 박근혜 후보는 연이은 당내 측근 비리 사건에도 드라마 촬영세트장과 포털 업체를 방문하는 등 민생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새누리당 대선후보
- "그런 일들은 우리 정치에서 척결해야 될 문제들이고 반드시 버려야 할 문제들이기 때문에 그런 일이 앞으로 절대 있어서는 안 됩니다."

새누리당도 박 후보의 측근과 친·인척을 검증하는 클린검증제도소위를 본격 가동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측근비리를 극복하기 위한 박 후보의 민생 행보는 추석 전까지 계속될 전망입니다.

MBN뉴스 노경열입니다. [jkdroh@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