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여야 '한·미 정상회담' 엇갈린 평가

기사입력 2006-09-15 12:07 l 최종수정 2006-09-15 12: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야는 한·미 정상회담의 성과를 놓고 상반된 평가를 내렸습니다.
열린우리당은 한·미 양국이 6자회담 재개를 위한 '포괄적 접근방안'을 택하고, 부시 미 대통령이 전시 작전통제권 환수가 정치적인

문제가 돼서는 안된다고 말한 점을 평가하면서 불필요한 논란의 종지부를 찍은 매우 유익한 회담이라고 환영했습니다.
반면 한나라당은 결국 전시 작전통제권 문제가 논의돼 주한미군 철수 우려가 커졌고, 국민 공감대를 무시한 노무현 대통령의 코드외교이자 외교폭탄이라고 비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김봉현 인맥 과시하며 회장 행세…실제 전주·회장 아냐"
  • "상속세 과하다" vs "부의 재분배"…시민들 의견 엇갈려
  • 공수처 비토권이 뭐길래?…민주당 '곤혹'
  • 휠 고의 훼손한 타이어뱅크 매장 압수수색…"나도 당했다"
  • 트럼프가 극찬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서 큰 효과 발휘
  • 수능 책상 칸막이 설치 논란…"74억 플라스틱 쓰레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