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노 정통, 외국인 지분제한 고수 재확인

기사입력 2006-11-28 19:27 l 최종수정 2006-11-28 19:27

노준형 정보통신부 장관은 국내 기간통신사업자의 외국인 지분 제한을 현행 49% 수준으로 지키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노 장관은 홍콩에서 열린 한국 IT기업 투자설명회

참석에 앞서 특파원들과 만나 외국인 지분제한이 철폐될 가능성이 있나는 물음에 현재 상태에서는 추가로 늘릴 계획이 없다고 단언했습니다.
노 장관은 한국이 WTO에 양여한 부분보다 일정면에서 훨씬 일찍 이행을 했고 더 많이 개방을 했다며 지분제한 철폐 가능성을 일축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