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새 총리 후보 문창극·국가정보원장 이병기 주일대사 내정…"어떤 사람인가?"

기사입력 2014-06-10 14: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뉴스캡처
↑ 사진/MBN뉴스캡처


새 총리 후보 문창극·국가정보원장 이병기 주일대사 내정…"어떤 사람인가?"

박근혜 대통령은 10일 새 총리 후보에 문창극(66) 전 중앙일보 주필을 지명했으며, 국가정보원장에 이병기 주일본대사를 각각 후보자로 내정했습니다.

문창극 총리 후보는 충북 청주 출신으로 서울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나와 중앙일보 주워싱턴특파원과 정치부장, 논설위원실장, 논설주간, 주필, 부사장대우 대기자 등을 지낸 뒤 고려대 미디어학부 석좌교수를 역임했습니다.

문 총리 후보는 또 언론인 모임인 관훈클럽 총무를 지냈습니다.

민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문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해 "한국신문방송편집인 협회장과 관훈클럽 총무, 중앙일보 주필을 역임한 소신있고 강직한 언론인 출신으로 그동안 냉철한 비판의식과 합리적인 대안을 통해 우리 사회의 잘못된 관행과 적폐를 바로잡기 위해 노력해온 분"이라고 소개했습니다.

또 "뛰어난 통찰력과 추진력을 바탕으로 공직사회 개혁과 비정상의 정상화 등에 국정과제들을 제대로 추진해 나갈 분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국정원장 후보자에는 이병기 주일대사가 내정됐습니다.

이에 대

해 민 대변인은 "이 내정자는 안기부 2차장과 외교안보연구원 연구위원, 청와대 의전수석 등을 역임하면서 합리적으로 일을 처리해왔으며 국내외 정보와 안보상황에 대한 이해가 깊은 분"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현재 엄중한 남북관계와 한반도 상황 속에서 정보당국 고유의 역할수행과 개혁을 안정적으로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조상님 일찍 왔어요"…귀성 자제 요청에 이른 성묘 행렬
  • [종합뉴스 단신] 이재명, 지역화폐 단점 지적한 윤희숙에 "공개 토론하자"
  • 평택 폐기물재활용시설 화재로 2명 사망…주말 전국 화재 잇따라
  • 추미애 보좌관 "휴가 대리 신청" 진술…민원실 통화 기록은 '없어'
  • [뉴스추적] 김홍걸 제명 '일파만파'…이낙연 '당 기강잡기?'
  • 재감염 의심사례 조사…거리두기 2단계 연장 여부 내일 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