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한, 영변 불능화 투입인력 감축 미에 통보

기사입력 2007-12-31 20:50 l 최종수정 2007-12-31 20:50

북한이 영변 핵시설 불능화 작업에 투입됐던 인력의 감축 사실을 미국측에 통보했다고 북한 문제에 정통한 외교 소식통이 밝혔습니다.
이 소식통은

그동안 모두 400명의 관련 인력을 4개조로 나눠 불능화 작업을 진행했던 북한이 최근 투입 인원을 1개조로 줄였고 이 내용을 미국에 알렸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는 북측 관리가 최근 에너지 지원 지연을 들며 불능화 작업이 지연될 수 있다고 밝힌데 이어 나온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