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완영, 청문회 중 재벌 배려? “정몽구·손경식·김승연 일찍 보내주길”

기사입력 2016-12-06 13:32

새누리당 이완영 의원이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증인으로 참서간 재계 총수 일부의 건강을 걱정하는 듯한 내용의 쪽지를 김성태 위원장에 보냈다.

이완영 의원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성태 위원장에 쪽지를 건넸다.



이 의원은 ‘정몽구, 손경식, 김승연 세분은 건강진단서 고령 병력으로 오래 계시기에 매우 힘들다고 사전 의견서를 보내왔고 지금 앉아 계시는 분 모습을 보니 매우 걱정됩니다. 오후 첫 질의에서 의원님들이 세분 회장 증인에게 질문하실분 먼저하고 일찍 보내주시는 배려를 했으면 합니다’라고 적었다.

누리꾼들은 “이완영 역시 X맨인가” “이와중에 재벌에 아부하는 건가” “아프면 휠체어 타는 게 취미이신 분들에게?” 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번 청문회는 대기업 회장들이 동시에 출석해 질의응답에 응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오늘의 이슈] 허경영 예언 이어 빵상 아줌마도?…“나라꼴 망한다, 정신차려라”

[오늘의 포토] '개미허리' 정채연, '반전 청순 복근 공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