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안민석 "노무현 8주기, 오늘만큼은 많이 그리워할 것"

기사입력 2017-05-23 11:04 l 최종수정 2017-05-30 11:08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8주기를 맞아 "오늘 하루만큼은 당신을 많이 그리워하겠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8년 전 오늘 저는 오산천 자전거 행사 개회식장에서 비보를 접했다. 믿을 수 없었다"고 회고하며 이같이 밝혔다.
안 의원은 "노 전 대통령 서거 8주기다"며 "문득 노무현 후보를 지키기 위해 2002년 유시민·문성근 선배들과 개혁당을 만들었을 때가 생각난다"고 말했다.
이어 "그 후 노 전 대통령과 함께 세상을 바꾸기 위해 대학 강단을 박차고 2004년 출마해서 당선된 후 수도권 내리 4선이 됐다"고 덧붙였다.
안 의원은 "노 전 대통령 때문에 정치를 했으니 노 전 대통령처럼 정치하려 고군분투한 지 14년째"라며 "죽기를 각오하고 비리 사학재단, 재벌, 정치검찰

, 최순실 등 부패한 기득권과 맞서 투쟁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노 전 대통령처럼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세상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강조했다.
노 전 대통령 8주기 추도식은 이날 오후 2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묘역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이경서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