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남북정상회담] 남북정상 악수장면에 외국인도 `뭉클`

기사입력 2018-04-27 10: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디지털뉴스국 강영국 기자]
↑ [사진 제공 = 디지털뉴스국 강영국 기자]
남북 정상이 27일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만나 역사적인 악수를 하는 순간 서울역을 지나던 외국인 관광객들도 김정일 국무위원장이 TV에 등장하는 것을 보고 놀라워하며 뉴스를 지켜봤다.
덴마크에서 온 파밀라 미켈슨(67·여) 씨는 "이런 뉴스를 보니까 정말 행복하다. 두 나라가 평화 무드로 접어드는 모습이 정말 감동스럽다"라면서 "노인

분들이 눈물을 흘리던데 그 감정이 이해가 됐다. 지금까지 전쟁 위협으로 두 나라가 두려움에 떨고 갈등했지만 이제 한반도에 변화가 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학생도, 주부들도, 직장인들도 잠시 일손을 놓고 집이나 회사에 설치된 TV로 역사적인 장면을 지켜봤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주미대사 "한미정상, 전기차 협력 의지 확인…해결안 도출 최선"
  • 오늘의 날씨, 아침·저녁은 쌀쌀, 낮엔 늦더위…남·동해안 한때 비
  • 이탈리아 2차 대전 후 '첫 극우 총리'…유럽에 '파시즘 그림자'
  • [단독] 세입자 몰래 바뀐 집주인…수백 채 전세보증금 미반환 '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