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37회 스승의날…역사교과서 시국선언 교사 등 3400명 포상

기사입력 2018-05-15 0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교육부는 제37회 스승의 날을 맞아 15일 정부 세종컨벤션센터에서 기념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학교 현장에서 솔선수범한 우수 교원 3366명에 대한 포상도 이뤄졌다.
다문화 학생들의 한글 읽기·쓰기를 지도하고 이 학생들이 학교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운 전영숙 왜관초등학교 교사(홍조근정훈장) 등 17명이 근정훈장을 받았다.
학교 교육의 기준이 되는 '교육과정' 수시 개정체제를 마련한 권영민 교육부 장학관을 비롯해 지체장애에도 32년간 특수교사로 학생들을 돌본 권희자 한국선진학교 교사 등 15명은 근정포장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 밖에 94명이 대통령 표창을, 104명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고,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은 3136명이 받았다.
이번 포상 대상자 가운데는 역사교과서 시국선언 참여를

이유로 이전 포상에서 제외됐던 교원 230명이 포함됐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대한민국이 발전한 원동력은 바로 교육의 힘"이라며 "학교와 교원이 주체가 되는 교육혁신을 추진하고 교권 침해 예방과 범사회적 교권 존중 풍토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