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통일부, 천담스님 방북 승인 "종교교류 목적"

기사입력 2018-05-31 10:50 l 최종수정 2018-06-07 11:05



통일부가 오늘(31일) 세계평화재단 이사장인 천담스님의 방북을 승인했습니다.

문재인 정부 들어 순수 민간교류 차원의 방북 승인이 이뤄진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통일부는 북한으로부터 초청장을 받아 방북을 신청한 천담스님의 방북을 어제 승인했다"면서 "천담스님은 내달 2일부터 6일까지 평양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천담스님은 중국 선양을 통해 방북해 조선불교도연맹 강수린 위원장 등 북측 불교계 관계자를 면담하고 금강산 유점사 복원 문제 등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이 당국자는 덧붙였습니다.

그는 "종교교류 목적으로 한 방북으로 다방면으

로 교류를 활성화하는 측면에서 방북을 승인했다"고 말했습니다.

문재인 정부 들어 정부 당국자가 인솔하지 않은 민간인 방북은 그간 두 차례 있었습니다.

지난해 11월 류미영 북한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장의 사망 1주기 행사 참석을 위한 아들 최인국 씨의 방북과 최근 핵실험장 폐기행사 취재를 위한 공동취재단 방북 등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