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오늘 GP 철거 작업 상호 검증…65년 만에 처음

기사입력 2018-12-12 07:00 l 최종수정 2018-12-12 0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남북이 오늘(12일) 오전 전방 감시초소 GP 철거 작업에 대한 상호검증에 들어갑니다.
정전협정 체결 이후 남북이 비무장지대 내 설치된 감시초소를 서로 방문하는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보도에 장명훈 기자입니다.


【 기자 】
상호검증 작업은 오늘 오전과 오후로 나눠서 진행됩니다.

오전에는 우리 측이 북측의 GP 철거 현장을, 오후에는 북측이 우리 측 현장을 확인합니다.

1953년 6월 정전협정 체결 이후 비무장지대 내 설치된 감시초소를 남북이 상호 방문하는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난 9월 평양공동선언 남북군사합의서에 따라 철수하기로 한 전방 감시초소는 모두 11곳.

초소마다 검증요원 5명과 촬영요원 2명이 투입되는데, 남북이 각각 77명씩 모두 154명이 도보를 통해 이동합니다.

검증은 감시초소 시설물이 복구될 수 없을 정도로 완전히 파괴됐는지, 군사시설로 기능을 상실했는지에 중점을 두고 진행됩니다.

특히, 우리 측은 땅굴 등 지하시설로 이뤄진 북측 GP를 확인하기 위해 지하투과레이더를 사용해 검증에 나섭니다.

국방부는 오늘 상호 검증이 끝나는 대로 검증결과를 설명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장명훈입니다. [ jmh07@mbn.co.kr ]

영상편집 : 한남선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총선 출마도 위태로운 이준석…차기 당권 누가 잡느냐 변수
  • 이재명 "한미일 동해 훈련, 극단적 친일 행위…국방참사"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단독] 무면허 택배기사 적발…작년부터 면허 취소 상태
  • '비와 불륜설' 박결 "어이가 없다…전화번호도 몰라" 루머 일축
  • 박범계 "의원이 물어보면 '예 의원님' 해야 예의"…한동훈 "예, 의원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