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레이더P] 추미애 효과? 윤석열 단숨에 보수진영 대권주자 1위로

기사입력 2020-06-30 11:23 l 최종수정 2020-07-07 1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 1위를 유지한 가운데 처음 보수층 후보군에 포함된 윤석열 검찰총장이 단숨에 3위에 올랐다.
30일 리얼미터에 따르면 6월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이 의원이 30.8%로 1위를 기록했다. 지난 5월 대비 3.5%포인트 하락했지만 2위를 기록한 이재명 경기지사(15.6%)보다 약 2배 격차로 앞섰다. 이 지사는 3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이면서 10%대 중반까지 지지율이 올랐다.
윤 총장은 10.1%로 첫 등장부터 두자릿수 지지율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보수 후보 중에서 가장 높은 수치다. 리얼미터는 " 홍준표 무소속 의원,황교안 전 국무총리, 오세훈 전 서울시장,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등 범보수 야권 주자 선호층을 흡수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4위는 홍준표 의원으로 지난 조사보다 1.1% 포인트 하락한 5.3%를 기록했다. 황교안 전 통합당 대표가 4.8%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4.4%로 각각 5·6위를 차지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3.9%), 원희룡 제주도지사(2.7%), 심상정 정의당 대표(2.5%), 박원순 서울시장(2.4%), 유승민 전 의원(2.3%), 김경수 경

남도지사(1.7%), 김부겸 전 의원(1.7%),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1.5%)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지난 22~26일 실시됐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9%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채종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추미애 "만시지탄…공정한 수사 국민 바람에 부합"
  • 학교 여자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현직 고교 교사, 경찰 입건
  • 8일간 남친과 여행간 일본 엄마…굶어 죽은 세살배기 딸
  • 대검 "채널A사건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장관지휘 사실상 수용
  •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