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한 228만원짜리 패키지 관광상품 `화제`…코스 보니

기사입력 2020-06-30 14: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이 구 소련제 여객기를 활용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30일 영국에 있는 북한관광 전문 여행사 '주체여행사'는 홈페이지에 여행객 모집 안내문을 올렸다.
여행은 2021년 10월 18∼22일의 3박 4일, 혹은 10월 18∼25일의 7박 8일 일정이다.
북한 국적기인 고려항공을 이용해 북한을 둘러본다.
하이라이트는 일류신 IL-18과 IL-62, IL-76을 비롯해 투폴레프 Tu-134 및 Tu-154, 안토노프 An-24·An-148 등 대부분 현재 단종된 옛 항공기에 탑승해보는 것이다.
중국 베이징에서 모인 여행객들은 평양을 시작으로 어랑, 삼지연 등을 돌아본다.
순안국제공항 등에서 사진 촬영을 할 수 있고 고려호텔, 대동강 맥주, 평양 지하철 체험 기회도 주어진다.
전승기념관에서 1968년 나포된

미군 정보함 푸에블로호(號)가 전시된 모습을 보거나 개성 비무장지대(DMZ)를 둘러보는 코스도 마련됐다.
기본 참가비는 1인당 1395∼1695유로(약 187만∼228만원)이며 어떤 여행상품을 고르느냐에 따라 추가 요금이 붙는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팀 닥터' 경찰 조사 때 폭행 인정…검찰 본격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