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레이더P] 지상욱 여연 원장 "국민의 데이터로 대선승리"

기사입력 2020-06-30 1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왼쪽부터 지상욱 여의도연구원장, 김수민 미래통합당 홍보본부장 [매경DB]
↑ 왼쪽부터 지상욱 여의도연구원장, 김수민 미래통합당 홍보본부장 [매경DB]
미래통합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여연) 원장에 임명된 지상욱 전 의원은 30일 "국민에게서 얻는 데이터로 새로운 정치의 물결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지 신임 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한민국을 위하고 통합당을 살리고 대선 승리 기반을 만드는 여연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모든 걸 쏟아붓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우리가 추구해야 할 일은 어떻게 하면 국민 신뢰를 회복하고, 다시 사랑과 지지를 받느냐는 것"이라며 "신뢰 회복이야말로 2022년 대선에서 수권할 수 있는 지름길"이라고 덧붙였다. 건축학 박사 출신인 지 원장은 "실리콘밸리에서 수학하고 연구 생활을 한 경험을 바탕으로 과학적 데이터가 뒷받침되는 정책으로 국민에게 소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지 원장을 임명하면서 "데이터 정치, 정책적 선도로 창의적 대안을 제시해 달라"고 당부했다고 김은혜 대변인이 전했다. 김 위원장은 또 지 원장과 함께 임명한 김수민 홍보본부장에게 "당명 개정을 포함해 당의 면모를 개선하는 데 주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고재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내년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인상률 역대 최저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