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용혜인 "내년 1인당 재난지원금 160만원 지급해야"

기사입력 2020-11-25 11:04 l 최종수정 2020-12-02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본소득당 용혜인 의원은 오늘(25일) "내년에 전 국민 1인당 분기별로 40만 원씩 연간 160만 원을 재난지원금으로 지급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서 "정부와 교섭단체 양당이 예산 법정기한을 1∼2주 넘기더라도 마음을 먹는다면 내년 본예산 반영을 충분히 논의할 수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그는 "전체 추산 재원은 82조 원 정도로 적지 않은 금액이지만, 올해 네 차례에 걸쳐 편성된 추경 예산이 총 66조8천억 원이었다"며 "이재명 경기지사가 제안한 개

념인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급해야 한다"고 제안했습니다.

용 의원은 현실적으로 본예산 편성이 어렵다는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세출구조조정과 국채발행을 통한 추경이 가능하다면 그 내용을 포함해 본예산을 짜면 된다"며 "1월부터 (재난지원금을 위한) 1차 추경안을 심사하겠다는 것은 국회의원으로서 부끄러워할 일"이라고 비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1번에 500원" 국민청원 동의해 주면 돈 제공?
  • [단독] 만취 상태로 400미터 역주행…마약 양성 반응 나와
  • 다음 주 백신 접종 계획 발표…확진자 두 달 만에 400명 아래
  • '의정부경전철 중학생 노인 폭행' 영상 유포…경찰 수사 착수
  • [단독] "물고문에 목숨 잃을 수도"…의사회 엄벌 촉구 성명
  • 유시민 공식 사과 "검찰이 불법 계좌 열람 사실 아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