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낙연, 'LH 땅 투기' 의혹에 "법 위반·국민 배신"

기사입력 2021-03-03 15:01 l 최종수정 2021-03-10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오늘(3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전·현직 직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투기 의혹에 대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투기했다면 법을 위반하고 국민을 배신한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의혹이 사실이라면 업무상 취득한 비밀을 동원해 사익을 챙기려 한 중대 범죄"라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또 "LH는 토지분양, 택지개발 등 각종 개발정보를

다루는 공기업"이라며 "그런 만큼 임직원에게는 더욱 엄격한 도덕성이 요구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의혹이 사실이라면 집 없는 서민의 절망은 커질 수밖에 없고 정부 정책에 대한 신뢰도 흔들릴 것"이라며 "정부는 사실관계를 신속히 조사하고, 필요하면 수사를 통해서라도 투기 가담자들을 철저히 색출해 엄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대권 적합도' 이재명 26%-윤석열 23% 접전…이낙연은 8%
  • 이재명 "다른 나라서 개발 중인 백신 경기도 독자 도입 검토"
  • 백종원 "우리나라에 치킨집 많은 이유? 창업 비용 저렴해서"
  • '2개월 여아 중태' 최초 신고자는 병원 관계자
  • 김부선 "강용석 변호사 선임 이유? 불륜 경험 풍부해서"
  • "유노윤호도 가스라이팅"…서예지, 학폭+갑질 등 '5연타'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