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 대통령- 바이든, 다음 달 첫 정상회담…스가는 미국행

기사입력 2021-04-16 07:00 l 최종수정 2021-04-16 07: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다음달 말 쯤 미국 워싱턴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북한을 다시 협상장으로 이끌어 낼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이에 앞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내일 새벽 미일정상회담을 갖습니다.
신재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한 지 4개월 만에 한미 정상이 만나게 됩니다.

이번 회담은 바이든 대통령이 문 대통령을 초청하는 방식으로 이뤄집니다.

두 정상은 한미동맹의 지속적 발전 방안과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공조를 비롯해 한일 관계 개선 등을 논의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 인터뷰 : 젠 프사키 / 백악관 대변인
- "이번 정상회담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비롯해 양국 국민 간의 오랜 유대관계와 우의를 강조할 것입니다."

백신과 반도체 수급 등 산적한 양국 현안에 대한 폭 넓은 논의도 이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스가 일본 총리는 문 대통령보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을 만납니다.

내일 새벽 미일정상 회담이 열리는데, 이는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 외국 정상을 직접 만나는 자리입니다.

미중 갈등 속 일본 역할에 대한 논의가 주를 이룰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스가 총리는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도움을 요청할 가능성도 제기됩니다.

MBN뉴스 신재우입니다.

영상취재 : 이재기 기자
영상편집 : 한남선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머스크 리스크에 테슬라 순매도…도지코인은 널뛰기
  • 김남국 "무책임한 주장 즉각 사과해야"…'영부인 배후설' 비판
  • 정민 씨 친구 A씨 근황, "폐인처럼 지내며 이민 얘기"
  • "왜 빚 안 갚아" 10대 아들 동원해 살해…법원, 구속영장 발부
  • 운전 중 택시기사 살해 20대 남성…이르면 오늘 구속영장 신청 예정
  • '정인 사건 선고' 양모 뒤늦은 눈물…양부는 "남은 딸 위해 불구속 선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