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한 해커 "연봉 3억 원에 모신다"…삼성 채용 미끼 악성 메일

조경진 기자l기사입력 2021-11-27 19:30 l 최종수정 2021-11-27 2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 해커들이 삼성 직원인 척하며 한국의 정보보안 기업 직원들에게 악성 이메일을 보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구글의 사이버 보안 작업팀은 "북한 정부가 후원한 해킹 단체가 삼성 채용 담당자를 가장해 최고 연봉 3억 원을 제시하는 등 허위 채용 안내 이메일을 보냈다"며 해킹 동향을 밝혔습니다.

[ 조경진 기자 nice2088@naver.com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윤 대통령, '한미 합의' 확장억제 실행력 실질조치 지시"
  • [영상] 男초등생, 동창 여학생 뒤쫓아간 화장실서 '불법촬영'
  • [단독] 술 주문한 뒤 '경찰 신고' 협박...돈 뜯어낸 중학생들 검거
  • [영상] 신호 대기중 자주포가 와 '쾅'…"군에서 보상 받을 수 있나요?"
  • '헤어질 결심' 탕웨이 "박찬욱, 내 삶을 완전하게 만들어줘"
  • 한국 복귀해 우크라이나 상황 전한 이근…"치료 후 복귀 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